<기고> 블록체인, 신뢰사회 앞당긴다[디지털타임즈]

[포럼] 블록체인, 신뢰사회 앞당긴다

[포럼] 블록체인, 신뢰사회 앞당긴다

임주환 한국정보통신산업연구원장
입력: 2018-06-21 18:00

 

2010년 500원 수준이었던 비트코인 1개 가격은 금년 초 2600만 원 최고가를 찍었는데

지난 6일 한때 최고가의 4분의 1 수준인 600만 원대까지 추락했다. 이날 우리나라의

암호화폐 거래소인 ‘코인레일’에서 발생한 대규모 해킹 사건이 시세에 영향을 줬다는

분석이 제기됐으나 발생시각이 우연히 앞뒤로 맞았을 뿐 하락장의 직접적인 원인은

아니라는 주장도 있다. 최근 760만 원 선을 회복하며 하락세가 진정되는 모양새를

보이고 있다. 암호화폐 가운데 시가총액 10위권까지의 알트코인도 모두 비트코인과

비슷한 추세를 나타내고 있다. 
 
비트코인은 10년 전인 2008년 만들어졌다. 그때 당시 금융위기가 터지자 미국 중앙은행이

달러화를 마구 찍어냈는데 중앙은행이 마음대로 할 수 없는 정당한 통화가치 체계를 구축하려고

비트코인을 만들었다. 그래서 2100만 개 정도로 비트코인의 발행 숫자를 제한했으나

그 후 수천 종의 유사한 알트코인들이 만들어졌고, 요즘도 새로운 코인이 IPO를 통해 계속

발행되고 있기 때문에 사실상 중앙은행이 마구 찍어내는 종이 화폐와의 차별성은 이미

사라졌다. 비트코인과 블록체인을 동일시하는 주장도 있으나 비트코인은 블록체인의

수많은 응용 분야 가운데 하나에 불과하다…..(이하생략)

 

<디지털뉴스 이용규칙 중 일반원칙 1항에 의거 기사일부를 게재하지 않았으며 단순링크를 하였습니다.>

원문보기 : http://www.dt.co.kr/contents.html?article_no=2018062202102269607001

 
 
Do NOT follow this link or you will be banned from the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