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 인터넷 시간과 사법 시간의 격돌[전자신문]

<기고> 한국정보통신산업연구원 임주환원장


[리더스포럼]인터넷 시간과 사법 시간의 격돌 – 대한민국 IT포털의 중심! 이티뉴스

A-30528702-1′, ‘auto’);
ga(‘send’, ‘pageview’);
// ]]>

앨빈 토플러는 “부의 미래”에서 사회 변화 속도를 자동차 속도에 비유했다.

가장 빠르게 변화를 주도하는 그룹은 100마일로 달리는 기업이며, 정부 조직과 규제 기관들은

시속 25마일로 사회변화 브레이크 역할을 한다고 했다.

제일 느리게 움직여 사회 발전을 가로막는 그룹은 법률체계로 그 속도는 1마일이라고 했다.

<이하생략>

<디지털뉴스 이용규칙 중 일반원칙 1항에 의거 기사일부를 게재하지 않았으며 단순링크를 하였습니다. >

원본보기 : http://www.etnews.com/20160121000150

 

 
 
Do NOT follow this link or you will be banned from the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