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 핀테크, 활성화 대책 시급하다[디지털타임즈]

[시론] 핀테크, 활성화 대책 시급하다

금융관련 각종 규제로 모바일결제 지지부진
애플페이의 NFC 경우 삼성전자가 먼저 개발
핀테크산업 급성장 속 제도개혁해 적극 대응해야

입력: 2015-03-01 20:13
[2015년 03월 02일자 39면 기사]

 
 [시론] 핀테크, 활성화 대책 시급하다 – 디지털시대 경제신문 디지털타임스

임주환 한국정보통신산업연구원 원장
미국, 중국, 영국 등 전 세계적으로 핀테크 시장이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지만 우리나라는 몇몇 스타트업 기업만 분주하게 움직이고 있을 뿐이다. 해외 핀테크 스타트업은 파죽지세로 커나가고 있다. 중국 알리바바의 자회사인 알리페이는 미국에서 상장되면서 급속한 성장을 이어가고 있다. 이베이는 급격한 성장세를 타고 있는 페이팔을 분사하기로 했다고 한다. 애플의 애플페이도 미국에서 본격적으로 확산될 조짐이다. 전자 상거래에서 막강한 힘을 과시하고 있는 아마존이 3월에는 우리나라에 진출한다고 한다. 이외에도 각종 해외 간편 결제 서비스가 국경을 넘나들며 확산되고 있다. 우물쭈물하다가는 국내 전자결제 시장을 송두리째 빼앗길 위험한 상황인데도 정책당국은 마냥 손을 놓고 있다.국내 쇼핑몰이나 은행에 접속하려면 액티브엑스를 깔아야 한다. 공인인증서를 발급받아야 하고, 보안카드도 꼭 필요하다. 최근에는 휴대폰 문자나 음성을 통해 확인하는 단계를 추가했다. 국내 쇼핑몰의 경우 구매할 물건을 장바구니에 담아놓고도 결제가 너무 복잡하여 구매를 포기하는 비율이 30~50%에 달한다고 한다. 외국의 간편 결제 시스템이 도입되는 경우 국내 쇼핑몰은 하루아침에 무너질 수 있는 위험한 상황이다.<– 이후 생략 –><디지털뉴스 이용규칙 중 일반원칙 1항에 의거 기사일부를 게재하지 않았으며 단순링크를 하였습니다. 상위 제목을 클릭하시면 기사본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원본보기 : http://www.dt.co.kr/contents.html?article_no=2015030202103951607001

 

 
 
Do NOT follow this link or you will be banned from the site!